본문 바로가기
정치. 사회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북한식당 류경식당 13명의 기획 탈북 국정원의 북풍작전 여종원은 몰랐다

by 사라보 2018. 5. 10.
반응형



스포트라이트가 밝힌 

박근혜의 국정원이 만든 기획 탈북


2016년 4월 7일 중국 소재 북한식당인 

류경식당에서 일하던 지배인과 

종업원 13명이 귀순


그 전모가 밝혀 졌네요


결과를 말하면 종업원들은 탈북을 

아무도 몰랐다는 것입니다







지난 2013년 중국 옌지에서 근무를 시작한 이들은 2015년 닝보 류경식당으로 자리를 옮겼고 6개월 후 말레이시아로 이동


다음날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 

이 모든 것을 주도한 지배인까지 

국정원에 속았다고 말합니다







도데체 어떻게 된 일일까요


결론을 말하자면 

국정원이 무리하게 벌인 기획 탈북







아마도 박근혜를 위한 국정원이 

벌인 짓으로 보여집니다


이 기획 탈북에 대한 전모는 국정원이 나서야만 제대로 밝혀 질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이 기획 탈북으로 인한 가장 큰 피해자는 

여 종업원들입니다







한마디로 이 사건을 이야기 하자면


지배인은 북한에서 장성택이 처형 당하고

자신의 지인들도 숙청을 당하는 것을 보고 


국정원과 연락이 닿아서 

이중 간첩 활동을 했지만


이내 정체를 들키고 탈북을 결심 

그 와중에 국정원이 종업원을 다 데리고 탈북하라고 했다는 것입니다







여권은 지배인 허강일이 가지고 있고

대한민국으로 올 때까지 

종업원들은 몰랐다는 것이 팩트!!!


그런데 허강일 지배인까지 국정원에 속았다고 스포트라이트에 인터뷰를 하네요


"북을 공격하는 큰 작전인 줄 알았는데 결국 총선, 그걸 이기겠다고 조작한거였다


난 뉴스를 보고 알았다. 

민주당은 종북 세력이라 그걸 이기려고 언론에 공개했다고 했다"




한마디로 북풍작전


이 작전의 희생양인 여 종업원들


그 중에는 

북으로 돌아가고 싶다는 이도 있다는 사실

부모님들 보고 싶다!!!


자신의 의지로 탈북을 해도 

북한으로 돌아가는 탈북자가 있는데 속아서 탈북을 한 결과가 되고 


그녀들의 부모 형제 자매들은 그 여파를 어떻게 견디고 있을지 아무도 모르는 상황


북한으로 돌아가고 싶다는 그녀들은 돌려 보내줘야한다고 생각 하지 않나요!


이 기획 탈북의 피해자는

여 종업원들과 대한민국의 국민들이군요




반응형

댓글2

  • 대니 2018.05.11 16:27

    국정원
    국가정보원 이 아니고
    간첩조작원.
    서훈 원장 빼고 다 면직하고 새로 뽑자.
    답글

  • 하모나 2018.05.13 07:26

    가짜뉴스인듯 싶지만 그런건 중요치 않으니 장군님 배신자놈들 광화문광장에 효수하는게 촛불정시이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