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치. 사회

오세훈 박형준 서울시장 부산시장 뽑은 2030의 민주당 엿먹어라

by 사라보 2021. 3. 26.

 

서울시장선거, 부산시장선거 원인은 민주당 소속의 전임시장인 박원순, 오거돈 탓이 맞아요, 부인할 수 없죠

특히 오거돈의 잘못은 말할 필요도 없지만, 박원순 시장의 죽음은 너무나도 무책임 했습니다.

애당초 싸움을 포기 했어요, 그건 검찰, 야당, 언론이 어떻게 나올지 뻔히 알았기에 긴 싸움을 버티지 못할 것이라 본 것이겠습니다

 

 

박원순 시장의 잘못이 왜 없겠어요.

 

아무리 친하다고 하더라도 무릎 호~ 같은 행위 자체는 비서가 해 달라고 했어도 기자들이 보고 있는데도 했고, 사람들 있는데서 네일아트 했다고 손을 내밀고 보라고 해도 손을 잡고 왜 보았는지 도통 이해 불가입니다.

런닝 입고 있는 사진은 성희롱이 아니라 징그러움이 먼저였는데 뭐가 멋지다고 그런 사진들을 많은 이에게 보냈는지 이해 안가더라구요, 뭐 극렬 지지자들이야 소탈한 시장님 이딴 헛소리 하면서 댓글 달았던데, 혐오짤이었어요.

 

성희롱이라고 하기에는 애매한 문제였어요, 의문점도 많구요. 인권위가 발표한 내용을 보면 한심 그 자체였죠. 도대체 남성과 여성을 얼마나 갈라 놓을려고 이런 행위를 성희롱으로 판단한다 말인가...

 

 

 

부동산 폭등은 이 정부의 가장 큰 문제 맞습니다. 그런데 정부가 별 문제라고 생각 안한 페미 정책이 발목을 심하게 잡았습니다. 페미 정책으로 인해 사회 곳곳에 오히려 남자 차별이 극심해 졌음을 정부와 민주당은 안일하게 본거죠.

이제와서 목소리를 듣겠다 합니다

 

 

늦었습니다.

이미 1020은 민주당에 대한 감정이 최악입니다.남녀 갈등의 원인으로 민주당을 지목하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고, 그들의 마음을 극우들이 잘 보듬어 주었기에 이제는 쉽게 되돌릴 수 없을겁니다.

민주당을 조롱하는 것이 그들의 일상적인 문화가 되었어요.

 

 

그렇다고 2030이 이런 이들과 같은 생각을 하지는 않을겁니다 하지만 이들 중에 일부는 이들과 같은 생각을 가진 이들로 변모할 겁니다.

가짜뉴스가 이상하면 의문을 가지고 검색이라도 해야 하는 것이 맞는데? 이런 주장을 하는 이들은 대부분 시간의 여유가 생기면 정치에 관심을 가는 이들이지만 2030은 여기에 시간을 투자 하지 않습니다. 시간도 없고 다른 할거리도 넘쳐나는 세상입니다.

 

니들이 몰라서 저런 판단을 하는거다..라고 말하는 이들도 1020때에는 똑같은 소리를 들었습니다.

어른들이 말이 귀에 들어오던가요?

 

한탄만 하고 있을 여유가 민주당에는 없습니다.

 

 

 

20대들에게 많이 변화된 문화를 배웁니다. 저도 조카에게 자주 배웁니다

배우지 않으면 변화하는 문명에 따라가지 못합니다.

이런 교류가 있는 집이면 그나마 가짜뉴스에 대한 방어막은 움직이지만 모든 것을 다 막을 수는 없습니다.

 

 

언론 지형을 살펴 봅니다

부채와 채무가 다른 것임을 아는 이들이 몇이나 있을까요?

 

실제 나라 빚은 채무입니다. 부채는 빚이 아닌 것도 부채에 들어 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연금을 납부합니다 그럼 나중에 국가는 연금을 내줘야 하죠 그것까지 부채로 잡히는것이 국가부채입니다. 하지만 언론은 부채를 이야기 하면서 나라 빚이 최고라고 하죠.

기자가 모를리 없습니다. 하지만 저런식으로 이 정권 내내 국민들을 속이고 있죠.그럼 제제를 해야하는데 제제할 법도 없습니다.

언론의 자유에 가짜뉴스도 포함된다면 브라질 꼴 나는거죠.

 

 

 

흔히 이렇게 이야기 합니다 조국딸에겐 분노 하고 나경원 아들에겐 분노 하지 않고 김상조의 전세에는 분노하고 주호영의 전세에는 분노 하지 않습니다.

이에 대해 저넘들은 원래 더러운 놈이라 표를 준적도 지지도 하지 않지만 깨끗한 놈이라면서 적폐청산을 외친 놈들이 뒤로는 저렇게 하고 있으니 더 화가 나고 분노하는 것이다 라고요.

 

하지만 저런 말에 1020은 해당 사항이 없습니다. 이들이 말하는 가장 큰 이유는 페미 그리고 우리말에 귀를 기울여 준 것은 민주당이 아니라 국힘당이다는 논리입니다. 이것만큼 중요한 것은 없습니다.

재건축 해 주겠다. 재산세 내리겠다. 이에 반응한 어른들이 강남3구 아닙니까.

자신의 이익에 표로 보답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민주당의 자업자득입니다

2030 잘못 한것은 아닙니다. 그들의 목소리에 침묵을 했고 외면을 했던 민주당 탓입니다

연일 가짜뉴스로 그들을 현혹하고 있는데 먼산 본 정부탓입니다.

 

재밌는 사실은 2030의 분노인 페미 문제는 현 정부에서는 벗어던지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정치인은 좀 다르겠죠. 이 문제는 대선후보가 가지고 갈 문제입니다. 어느당 대선후보가 남녀 모두에게 점수를 얻을지 모르겠습니다.

 

현재 여성운동가들은 일제히 침묵을 지키고 있죠, 몇몇은 2030의 분노는 페이가 아니다 라는 소리도 합니다.

 

 

 

LH직원의 투기로 화가 만땅이 이들에게 물어 보고 싶은게 있습니다.

만약 민변이나 참여연대의 고발이 아니라 문재인정부가 선제적으로 움직였다면 어떠했을까요?

국짐당과 일부 국민들의 반발이 없었을까요?

 

 

당장 추미애가 장관일때 부동산 불법투기 조사하라고 했습니다만 언론은 저렇게 국민을 범죄자 취급한다고 난리쳤고 검찰은 쌩깠습니다.

왜 이때 국민들은 응원하지 않았을까요?

왜 이제와서 분노만 하고 있을까요?

 

대부분 몰랐던겁니다.

아니 알았다 하더라도 검찰과 법무부 싸움으로 본 겁니다.

 

오세훈은 당선 후 바로 강남 아파트 부동산 폭등으로 보답을 했습니다.  아직 많이 남아 있을겁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