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치. 사회

[이태원참사0] 정우성 SNS / 미안하다, 용서하지마라 / 김의곤 시

by 사라보 2022. 11. 3.
728x90

 

시를 읽고 이렇게 눈물이 나는구나...

아프다.

미안해서 가슴이 아프다.

 

댓글0